웹 접근성 설정

Search

언어 선택

하위 메뉴 바로 가기

내용 바로 가기

여호와의 증인

한국어

동성에게 끌리는데, 나는 동성애자인 걸까?

동성에게 끌리는데, 나는 동성애자인 걸까?

결코 그렇지 않습니다!

실상: 동성에게 느끼는 매력은 흔히 시간이 지나면서 사라집니다.

한때 동성에게 매력을 느꼈던 열여섯 살인 리제트는 경험을 통해 그 점을 깨달았습니다. 그는 이렇게 말합니다. “생물 시간에 사춘기에는 호르몬 수치의 변동이 심할 수 있다고 배웠지요. 인체에 대해 더 잘 알게 되면 청소년은 동성에게 매력을 느끼는 일이 일시적인 감정이란 걸 이해할 거예요. 그럼 동성애자가 되어야 한다는 압력을 느끼지 않게 되겠죠.

모든 청소년은 성에 대한 세상의 타락한 견해를 받아들일 것인지 아니면 하느님의 말씀에 나오는 높은 도덕 표준을 따를 것인지 결정해야 합니다

하지만 시간이 지나도 계속 동성에게 매력을 느끼는 경우에는 어떠합니까? 하느님이 그런 사람에게도 동성애를 금하시는 것이 너무 가혹하다고 생각합니까?

그렇다면 기억해야 할 점이 있습니다. 그런 생각에는 인간이 자신의 성적 충동대로 행동해야만 한다는 잘못된 전제가 깔려 있다는 것입니다. 성서는 인간이 부적절한 성적 충동에 따라 행동하지 않을 역량을 가진 품위 있는 존재라고 알려 줍니다.—골로새 3:5.

성서의 말씀은 비합리적인 것이 아닙니다. 단지, 동성에게 끌리는 사람과 이성에게 매력을 느끼는 사람 모두에게 “음행을 피하라”는 동일한 법을 제시하는 것입니다. (고린도 첫째 6:18) 사실 이성애자들 가운데 많은 사람은 성서의 표준에 따라 생활하기 위해 유혹이 되는 다양한 상황에서 자제를 나타냅니다. 동성에게 이끌리는 사람도 진정으로 하느님을 기쁘게 해 드리고 싶은 마음이 있다면 그렇게 할 수 있습니다.—신명 30:19.

 

더 알아보기

청소년은 묻는다, 제2권

학교, 오락, 친구, 부모, 삶의 변화, 감정, 이성과 관련하여 궁금한 점에 대해 알아보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