웹 접근성 설정

Search

언어 선택

하위 메뉴 바로 가기

내용 바로 가기

여호와의 증인

한국어

청소년은 묻는다

성에 대한 나의 견해를 어떻게 설명해야 할까?

“뭐? 아직도 성 경험이 없어?”

이런 질문을 받을 때 자신이 성 경험이 없다는 사실을 당당하게 말할 수 있으면 좋겠다는 생각이 듭니까? 그렇게 하는 데 이 기사가 도움이 될 것입니다!

 순결을 지킨다는 것은 무엇을 의미합니까?

순결을 지킨다는 것은 성관계를 갖지 않는 것을 의미합니다.

하지만 성관계 말고도 성행위에는 여러 가지가 있습니다. 어떤 사람은 거의 모든 성행위를 해 보았지만 성관계는 갖지 않았기 때문에 엄밀히 말해 자신이 순결을 지키고 있는 것이라고 말할지 모릅니다.

성행위에는 구강성교, 항문성교, 다른 사람에게 해 주는 수음 같은 것도 포함됩니다.

기억할 점: 구강성교, 항문성교, 다른 사람에게 해 주는 수음을 포함하여, 성행위를 한 사람은 자기가 순결을 지키고 있다고 말할 수 없습니다.

 성경에서는 성에 대해 무엇이라고 말합니까?

성경에서는 성생활을 즐기는 것이 오직 결혼한 두 남녀 사이에서만 허용된다고 말합니다. (잠언 5:18) 그러므로 하느님을 기쁘시게 하기를 원하는 사람이라면 결혼 전에는 성행위를 하지 않아야 합니다.—데살로니가 첫째 4:3-5.

어떤 사람은 성경의 견해가 구식이며 요즘 세상과 전혀 맞지 않는다고 말합니다. 하지만 요즘 세상은 이혼, 원치 않는 임신, 성병에 시달리고 있습니다. 이 세상은 도덕에 대한 조언을 해 줄 자격이 전혀 없습니다!—요한 첫째 2:15-17.

생각해 보면, 성경의 도덕 표준이 이치에 맞는다는 것을 알게 될 것입니다. 예를 들어, 누군가가 당신에게 100만 원을 현금으로 주었다고 생각해 보십시오. 당신은 옥상에 올라가 그 돈을 던져서 지나가는 사람이 아무나 가져가게 하겠습니까?

과 관련해서도 상황은 마찬가지입니다. 열네 살인 시에라는 이렇게 말합니다. “몇 년 뒤에는 이름도 기억 못할 사람에게 내 순결을 그냥 줘 버리고 싶지는 않아요.” 열일곱 살인 태미도 같은 생각을 갖고 있습니다. 그는 말합니다. “성은 함부로 써서는 안 되는 정말 소중한 선물이죠.”

기억할 점: 성경은 아직 결혼하지 않은 사람이 따라야 할 표준으로 순결을 지키고 깨끗한 행실을 할 것을 권합니다.—고린도 첫째 6:18; 7:8, 9.

 당신어떤 견해를 갖고 있습니까?

  • 에 대한 성경의 견해가 합리적이라고 생각합니까, 아니면 너무 엄격하다고 생각합니까?

  • 결혼하지 않은 사람이라도 서로 진실로 사랑한다고 주장한다면 성관계를 가져도 된다고 생각합니까?

이 문제에 대해 깊이 생각해 본 많은 청소년은 순결을 지키고 깨끗한 행실을 하는 것이 가장 좋다는 판단에 이르렀습니다. 그은 자신의 결정에 대해 후회하거나 무언가 놓치고 있다고 생각하지 않습니다. 몇몇 청소년은 이렇게 말합니다.

  • “내가 순결을 지키고 있어서 다행이라고 생각해요! 결혼하기 전에 성관계를 가져서 생기는 정신적, 신체적, 감정적 고통을 겪지 않는데 나쁠 게 뭐가 있겠어요.”—에밀리.

  • “다른 애은 이성 친구와 성관계를 갖는 사이까지 갔다가 헤어진 경험이 여러 번 있지만, 나는 그런 일이 없어서 얼마나 좋은지 몰라요. 또 성병에 걸렸을 가능성이 아예 없으니까 정말 마음이 편해요.”—일레인.

  • “또래 여자애이 성관계를 가진 걸 후회하면서 좀 기다렸으면 좋았겠다고 말하더라고요. 난 그런 실수를 하고 싶지 않아요.”—비라.

  • “순결을 잃거나 여러 사람과 성관계를 가지면서 감정적으로 상처를 입고 힘들어하는 사람을 정말 많이 봤어요. 그렇게 살면 참 불행할 것 같아요.”—디앤.

기억할 점: 성관계를 가지라는 압력이나 유혹을 받기 자신이 옳다고 믿는 것이 무엇인지를 확실히 해 두어야 합니다.—야고보서 1:14, 15.

 자신의 견해를 다른 사람에게 어떻게 설명할 수 있습니까?

누군가가 성에 대한 당신의 견해를 묻는다면 무엇이라고 말하겠습니까? 상황에 따라 대답이 크게 달라질 것입니다.

“그저 나를 놀리려고 물어보는 거라면 그냥 그 자리에 가만히 있지는 않을 거예요. ‘그건 네가 상관할 일이 아니야’라고 말하고 그 자리를 떠날 거예요.”—코린.

“학교에는 그저 재미 삼아 친구을 괴롭히는 애이 꼭 있어요. 그 애이 날 괴롭힐 생각으로 물어보는 거라면 아예 대답을 안 할 거예요.”—데이비드.

알고 있습니까? 때때로 예수께서는 조롱하는 사람에게 침묵으로 “대답”을 대신하셨습니다.—마태복음 26:62, 63.

하지만 어떤 사람이 존중심 있는 태도로 진지하게 묻는다면 어떠합니까? 그가 성경을 존중하는 사람인 것 같다면, 고린도 첫째 6:18과 같은 성구를 언급할 수 있습니다. 그 구절에서는 결혼하기 전에 성관계를 갖는 것이 자신의 몸에 죄를 짓는 것 즉 해를 입히는 것이라고 알려 줍니다.

그 자리에서 성구를 보여 주든 그렇지 않든, 중요한 점은 확신을 가지고 말하는 것입니다. 기억하시기 바랍니다. 도덕적 깨끗을 지키는 것은 충분히 자부심을 가질 만한 일입니다.—베드로 첫째 3:16.

“확신을 가지고 대답하면 자기가 옳다고 믿는 것에 의문이나 의심이 없음을 보여 주게 되지요. 그리고 내가 옳다고 생각하기 때문에 그렇게 행동하는 거지 다른 사람이 시켜서 하는 게 아니라는 걸 보여 줄 있어요.”—질.

기억할 점: 에 대한 자신의 입장에 확신을 가지면, 그런 입장을 다른 사람에게 자신 있게 설명해 줄 수 있을 것입니다. 그러면 사람이 의외로 좋은 반응을 보일지 모릅니다. 스물한 살인 멜린다는 이렇게 말합니다. “내가 순결을 지키는 걸 보고 직장 동료이 칭찬을 해 줬어요. 나를 이상한 사람이 아니라 자제할 줄 아는 정숙한 사람으로 보더라고요.”

알아 두세요! 에 관한 자신의 견해에 대해 확신을 키울 필요가 있다면, ““성에 대한 나의 견해를 설명하는 방법”이라는 연습 용지를 다운로드할 수 있습니다. 또한, 「청소년은 묻는다—질문과 효과있는 대답」에서 다음 장을 살펴볼 수 있습니다.

  •  1권 24장 “성 관계를 가지면 서로 더 가까워질까?”

  •  2권 5장 “왜 순결을 지켜야 하나?”

“「청소년은 묻는다」 책의 설명이 정말 맘에 들어요. 예를 들어, 1권 187에 나오는 삽화는 결혼하기 전에 성관계를 갖는 것이 비싼 목걸이를 누군가에게 그냥 줘 버리는 것과 같다고 알려 줘요. 그건 자신의 가치를 떨어뜨리는 행동이지요. 177면 삽화는 결혼하기 전에 성관계를 갖는 게 아름다운 그림을 문 앞에 깔아 놓는 매트로 사용하는 것과 같다는 점을 보여 줘요. 제일 맘에 드는 삽화는 2권 54에 있는데, 그 삽화에는 ‘결혼하기 전에 성관계를 갖는 것은 선물을 받기도 전에 열어 보는 것과 같습니다’라는 설명문이 있어요. 그런 행동은 다른 사람 그러니까 미래의 배우자의 것을 훔치는 일이나 마찬가지죠.”—빅토리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