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용 바로 가기

하위 메뉴 바로 가기

여호와의 증인

한국어

청소년은 묻는다

나는 외모에 너무 신경을 쓰고 있는 걸까?

나는 외모에 너무 신경을 쓰고 있는 걸까?

 퀴즈: 난 너무 신경을 쓰고 있는 걸까?

  1. 당신의 감정을 가장 잘 표현한 말은 무엇입니까?

    • 난 내 외모가 마음에 든 적한 번도 없다.

    • 가끔내 외모가 마음에 든다.

    • 항상 내 외모가 마음에 든다.

  2. 당신의 몸에서 가장 바꿔 보고 싶은 것은 무엇입니까?

    • 몸무게

    • 체형

    • 머리카락

    • 얼굴빛

    • 근육 크기

    • 기타

  3. 해당되는 것을 골라 보십시오.

    내 몸이 가장 마음에 안 드는 때는 ...

    • 몸무게를 잴 이다.

    • 거울을 볼 이다.

    • 내 자신을 (친구, 패션모델, 영화배우 같은) 다른 사람과 비교이다.

  4. 해당되는 것을 골라 보십시오.

    는 몸무게를 ...

    • 매일 잰다.

    • 매주 잰다.

    • 매주는 아니고 가끔 재 본다.

  5. 당신의 감정을 가장 잘 표현한 말은 무엇입니까?

    • 외모에 대한 부정적인 생각. (예: “거울을 볼 때마다, 내가 뚱뚱하고 몸매가 형편없다는 생각이 들어요. 살을 빼려고 굶어 본 적도 있지요.”—세리나.)

    • 외모에 대한 균형 잡힌 생각. (예: “외모에는 마음에 안 드는 곳이 항상 있게 마련이에요. 그러니까 어떤 건 그냥 받아들여야 하죠. 바꿀 수 없는 걸 가지고 안달하는 건 어리석은 일이잖아요.”—나타냐.)

성경에서는 우리가 자신에 대해 “생각할 필요가 있는 것 이상으로” 생각해서는 안 된다고 알려 줍니다. (로마 12:3) 따라서 자신에 대해 어느 정도 관심을 갖는 것은 마땅하며 심지어 필요한 일이기까지 합니다. 그렇기 때문에 우리는 이도 닦고 위생에도 관심을 기울이지 않습니까?

하지만 자신의 외모 때문에 자주 속해하고 너무 신경을 쓰는 정도까지 되었다면 어떠합니까? 그렇다면 다음과 같은 점이 궁금할 것입니다.

 ‘나는 왜 나 자신의 외모를 부정적으로 생각하게 되었을까?’

여러 가지 이유가 있을 수 있는데 그중 몇 가지를 들면 이러합니다.

  • 대중 매체의 영향. “청소년이 날마다 접하는 숱한 영상이나 사진은 나도 늘 엄청나게 날씬하면서 매력적인 외모를 가져야만 한다는 생각이 절로 들게 하죠. 그러다 보니 자신이 조금이라도 완벽하지 않은 것 같으면 추하다고 생각하는 거죠!”—켈리.

  • 부모의 영향. “어머니가 외모에 너무 신경을 쓰면 딸도 그런 경우가 많더라고요. 아버지가 그러면 아들도 그렇고요.”—리타.

  • 자부심의 부족. “외모에 너무 신경을 쓰는 사람은 다른 사람이 자기 외모에 대해 끊임없이 칭찬을 해 주길 원해요. 함께 있으면 정말 피곤하죠!”—진.

어떤 이유 때문에 부정적인 생각을 갖게 되었든 다음과 같은 점이 궁금할 것입니다.

 ‘내 외모를 바꿔야 하나?’

몇몇 청소년이 한 말을 살펴보십시오.

“자기 외모에서 어떤 부분이 마음에 안 든다고 해서 늘 바꿀 수 있는 건 아니죠. 그러니까 자신의 결점을 있는 그대로 받아들이는 게 제일 좋아요. 그러면 아마 다른 사람도 그런 결점에 신경을 덜 쓰게 될 거예요.”—로리.

“건강을 유지하려고 최선을 다해야 해요. 건강이 좋으면 외모도 매력적으로 보이거든요. 그리고 (내 겉모습만 보고) 내가 정말로 어떤 사람인지에는 관심 없는 사람이라면 친구라고 할 수 없죠.”—올리비아.

요점: 좋은 외모를 갖기 위해 합리적으로 최선을 다하고, 나머지 문제에 대해서는 염려하지 마십시오. 외모에 지나치게 신경을 쓰는 것은 위험할 수 있습니다. (“ 줄리아의 이야기” 참조)

반대로 균형 잡힌 태도를 가지면 자기 자신에 대해 현실적인 생각을 하는 데 도움이 될 것입니다. 바로 그 점을 깨달은 에린이라는 젊은 여자는 이렇게 말합니다. “물론 제게도 자신 없는 부분이 있지요. 그렇지만 그 안 좋은 것만 계속 생각하고 있지 않는 한 그것들 때문에 서글퍼지는 일은 없더라고요. 그래서 지금은 정기적으로 운동을 하고 올바른 식습관을 유지하려고만 해요. 그러니까 나머지는 자연히 다 해결되더라고요.”

 가장 멋지게 자신을 꾸미는 방법!

자신의 외모에 대해 균형 잡힌 견해를 가지면 기분은 물론이고 외모까지도 좋아질 것입니다. 성경이 그렇게 하는 데 도움이 될 수 있습니다. 성경에서는 다음과 같은 부면에서 발전해 나가도록 권합니다.

  • 만족하는 마음. “자기가 갖고 있는 것을 누리는 것이 갖고 있지 않은 것을 원하는 것보다 낫다. 그것은 바람을 쫓는 것만큼이나 소용없는 일이기 때문이다.”—전도 6:9, 현대 영어 역본(Contemporary English Version).

  • 운동에 대한 균형 잡힌 태도. “육체의 훈련은 약간의 유익이 있습니다.”—디모데 첫째 4:8.

  • 내적 아름다움. “사람은 눈에 보이는 것만을 보지만, 여호와는 마음이 어떠한지를 본다.”—사무엘 첫째 16:7.

“사람의 얼굴 표정에는 그 사람이 자신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는지가 드러나요. 만족하는 마음이 있으면 다른 사람도 그걸 알아보고 자연히 이끌리게 되죠.”—세라.

“외모가 좋으면 금방 눈에 띌 수는 있죠. 하지만 사람의 기억에 가장 남는 건 실제로 어떤 사람이고 어떤 좋은 특성을 갖고 있느냐 하는 거예요.”—필리아.

또한 잠언 11:22; 골로새 3:10, 12; 베드로 첫째 3:3, 4 참조.

 

더 알아보기

깨어라!

나는 어떤 사람인 걸까?

자신이 어떤 사람인지 어떤 가치관을 중요하게 여기는지 분석하고 알아내는 네 가지 방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