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용 바로 가기

하위 메뉴 바로 가기

여호와의 증인

한국어

청소년은 묻는다

어떤 옷을 입어야 할까?

옷차림에 신경을 써야 하는 이유는 무엇입니까? 옷차림을 보면 그 사람을 알 수 있기 때문입니다. 당신옷차림은 당신에 대해 무엇을 알려 줍니까?

 패션에 대한 세 가지 일반적인 생각과 올바른 생각

일반적인 생각 #1: 대중 매체를 보고 어떤 옷을 입을지 결정한다.

“광고에서 유행하는 옷을 하도 많이 보다 보니, 그런 옷을 입고 싶을 때가 있어요. 머릿속이 온통 그런 옷을 입은 사람로 가득 차 있으면, 따라 하고 싶은 생각을 떨쳐 버리기가 쉽지 않죠.” 십 대 청소년인 테리사의 말입니다.

여자만 광고의 영향을 받는 것은 아닙니다. 「청소년 아들을 키우기 위해 알아야 할 모든 것」(The Everything Guide to Raising Adolescent Boys)이라는 책에서는 이렇게 말합니다. “남자아이도 트렌드에 민감하기는 마찬가지이다. 아이은 어려서부터 마케팅의 표적이 된다.”

올바른 생각: “순진한 자는 온갖 말을 믿어도, 슬기로운 자는 한 걸음 한 걸음을 신중히 살핀다”고 성경은 말합니다. (잠언 14:15) 이 말씀과 일치하게, 광고에서 보는 내용을 자세히 살펴보십시오. 예를 들어, 어떤 옷이 “대담”하거나 “핫”하거나 “섹시”하다는 광고를 본다면 이렇게 생각해 보십시오.

  • ‘내가 그런 트렌드를 따를 경우, 실제로 이득을 보는 사람은 누구일까?’

  • ‘내가 그런 옷을 입고 다니면, 사람이 내가 어떤 생활 방식을 따른다고 생각할까?’

  • ‘그런 생활 방식가 어떤 사람이고 어떤 가치관을 가지고 있는지 잘 드러내 줄까?’

생각해 볼 점: 일주일 동안 옷 광고와 패션 관련 매체를 자세히 관찰해 보십시오. 그러한 광고와 매체는 어떤 생활 방식을 권장합니까? 특정한 트렌드를 따라야 한다는 메시지를 은연중에 전달하고 있지는 않습니까? 십 대 소녀인 캐런은 이렇게 말합니다. “완벽해 보이고, 완벽하게 옷을 입고, ‘완벽한’ 몸매를 보여 주어야 한다는 압박감이 정말 커요. 그러다 보니 청소년은 광고업자에게 손쉬운 표적이 되죠.”

일반적인 생각 #2: 유행하는 옷을 입어야 사람과 잘 어울릴 수 있다.

마누엘이라는 청소년은 이렇게 말합니다. “어떤 스타일이 유행하면 다 그 스타일로 입으려고 하죠. 그렇지 않으면 사람이 이상한 눈으로 쳐다봐요.” 십 대 소녀인 애나도 그와 비슷하게 이렇게 말합니다. “패션 때문이 아니라 사람하고 어울리려고 그러는 거죠.”

올바른 생각: 성경은 이렇게 말합니다. “더는 이 세상 제도를 따라 틀 잡히지 마십시오.” (로마서 12:2) 이 조언을 따르고 있는지 알아보기 위해 자신의 옷장을 훑어보면서 이런 점을 생각해 보십시오.

  • ‘나는 옷을 고를 때 무엇을 우선적으로 생각하는가?’

  • ‘브랜드를 중요하게 여기는가?’

  • ‘옷으로 돋보이려고 하는가?’

생각해 볼 점: 을 고를 때 유행하는 옷(입을 만한 옷)인지 유행이 지난 옷(입기 힘든 옷)인지만을 따지지 말고 자신감과 안정감을 주는 옷인지도 생각하십시오. 마음이 편하면 다른 사람과 어울려야 한다는 조바심이 줄어들 것입니다.

일반적인 생각 #3: 섹시할수록 멋있다.

“솔직히 말하면, 가끔씩 짧거나 타이트하거나 노출이 심한 튀는 옷을 입고 싶을 때가 있어요”라고 십 대 소녀인 제니퍼는 말합니다.

올바른 생각: 성경은 이렇게 조언합니다. “외적인 것으로 자신을 단장하지 말고, ··· 마음의 숨은 사람을 꾸며 자신을 단장하십시오.” (베드로 전서 3:3, 4) 이 말씀에서 알려 주는 것처럼, 무엇이 더 매력적인지 생각해 보십시오. 눈길을 사로잡는 옷차림입니까? 아니면 마음을 끄는 특성입니까?

생각해 볼 점: 가장 좋은 ‘패션 아이템’은 단정한 옷차림입니다. 사실, 요즘 사람은 단정한 옷을 그다지 좋아하지 않습니다. 하지만 이렇게 생각해 보십시오.

끊임없이 자기 이야기만 하는 사람과 대화해 본 적이 있습니까? 안타깝게도 그 사람은 자신이 호감을 잃고 있다는 것을 꿈에도 모를 것입니다!

을 입는 것은 대화를 나누는 것과 같아서, 지나치게 자기중심적이 되면 다른 사람과 멀어질 있습니다.

단정하지 않은 옷을 입는 사람은 그런 사람처럼 되는 것입니다. 그런 옷차림을 하면 나를 봐 달라는 메시지를 전달하게 되며, 자신감이 없거나 자기만 생각한다는 인상을 줄 수 있습니다. 어쩌면 그 두 가지 인상을 모두 줄지도 모릅니다. 또한 주목을 받으려고 안달이 난 사람처럼 보일 수 있는데, 불건전한 시선이라도 개의치 않고 받고 싶어 한다는 생각이 들게 할 수 있습니다.

자신의 의도와는 전혀 다른 의사를 전달하는 것보다는 단정한 옷을 입는 것이 어떻겠습니까? 모니카라는 청소년은 이렇게 말합니다. “단정한 옷을 입는다고 해서 꼭 할머니처럼 입어야 하는 건 아니에요. 나 자신과 다른 사람에 대한 존중심을 나타내는 옷을 입으면 되는 거죠.”

더 보기

더 알아보기

청소년은 묻는다

대중 매체 속 이미지를 왜 무작정 따라 하면 안 될까?—제1부: 여학생을 위한 기사

자신만의 이미지를 만들고 있다고 생각하지만, 실제로는 대중 매체 속 이미지를 따라 하는 십 대들이 많습니다.

청소년은 묻는다

대중 매체 속 이미지를 왜 무작정 따라 하면 안 될까?—제2부: 남학생을 위한 기사

대중 매체 속 이미지를 무작정 따라 하다가 오히려 매력 없는 사람이 될 수도 있습니까?

청소년은 묻는다

외모에 너무 신경을 쓰고 있지는 않습니까?

외모 때문에 고민이 된다면 어떻게 자신에 대해 균형 잡힌 생각을 가질 수 있습니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