준이와 지나는 사이좋게 함께 나누는 어린이가 돼요. 여러분도 그런 사람이 될 건가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