욥기 22:1-30

22⁠  데만 사람 엘리바스가 대답하여 말하였다.  2⁠  “사람이 하느님께 유익이 될 수 있겠는가?+통찰력이 있는 사람이라 해서 그분께 유익이 되겠는가?  3⁠  자네가 의롭다 하여 전능자에게 무슨 기쁨이 되고,+자네가 자기의 길을 나무랄 데 없게 한다 하여 무슨 이득이 있겠는가?+  4⁠  자네의 경외함 때문에 그분이 자네를 책망하시겠나,자네와 함께 재판에 들어가시겠나?+  5⁠  이미 자네의 악이 너무 많지 않은가,+자네의 잘못에 끝이 없지 않은가?  6⁠  자네가 까닭 없이 형제들에게서 담보를 잡고,+벌거벗은 사람들의 옷마저 벗기기 때문일세.  7⁠  자네는 피곤한 자에게 마실 물을 주지 않고,굶주린 자에게 빵을 내주지 않는군.+  8⁠  땅은 힘있는 사람의 것이고,+특혜를 누리는 자가 거기에 살지.  9⁠  자네는 과부들을 빈손으로 보내고,아버지 없는 소년들의 팔이 부러지네.+ 10⁠  그러기에 새의 덫이 자네를 둘러싸고+갑작스러운 무서움이 자네를 당황하게 하는 거라네, 11⁠  혹은 어둠이, 그래서 자네는 보지 못하고밀려오는 큰물이 자네를 덮는 걸세. 12⁠  하느님은 하늘처럼 높지 않으신가?+모든 별들을+ 보게, 얼마나 높은지. 13⁠  그런데도 자네는 ‘하느님께서 과연 무엇을 아시겠는가?흑암을 뚫고 심판하실 수 있겠는가? 14⁠  구름이 그분의 은신처이니 보지 못하시며,하늘의 둥근 천장을 걸어다니실 뿐이네’ 하는군. 15⁠  자네는 그 옛길을 고수하려는가?유해한 사람들이 밟던 그 길을. 16⁠  그들은 자기 때가 되기도 전에 채어 감을 당하고,+그 기초는+ 강물처럼 떠내려가며, 17⁠  참 하느님께 말하기를 ‘우리에게서 떠나 주십시오!+전능자라고 우리에게 무슨 일을 할 수 있겠습니까?’ 한다네. 18⁠  하지만 바로 그분이 그들의 집을 좋은 것들로 채워 주셨지.+악한 자들의 뜻은 내게서 멀리 떨어져 있다네.+ 19⁠  의로운 이들은 보고 기뻐하며,+무고한 이는 그들을 조소할 걸세, 20⁠  ‘진실로 우리의 적대자들이 없어졌고,그들에게 남은 것은 정녕 불이 삼키리라’ 하고. 21⁠  부디 그분을 친숙히 알고 평화를 유지하게나.그렇게 하면 좋은 것들이 자네에게 이를 걸세. 22⁠  부디 그분의 입에서 나오는 법을 받아들이고,그분의 말씀을 마음에 담아 두게.+ 23⁠  자네가 전능자에게 돌아오면+ 세움을 받을 걸세.자네 천막으로부터 불의를 멀리한다면, 24⁠  귀한 광석을 흙먼지 가운데,오필의 금을+ 급류 골짜기의 바위 가운데 둔다면 25⁠  전능자는 필시 자네의 귀한 광석이 되시고,자네에게 은이, 제일 좋은 은이 되실 걸세.+ 26⁠  그러면 자네는 전능자 안에서 더없는 기쁨을 얻고,+하느님을 향하여 얼굴을 들게 될 걸세.+ 27⁠  자네가 그분에게 간청하면 들어 주시고,+자네는 자네의 서원들을 갚게 될 걸세.+ 28⁠  자네가 어떤 일을 결정하면 그 일은 자네를 위하여 서 있고,자네의 길에 진정 빛이 비칠 것이네.+ 29⁠  자네가 오만하게 말하면 필경 굴욕이 있겠지만,+그분은 눈을 낮추는 사람을 구원하실 것이네.+ 30⁠  그분은 무고한 사람을 구출하시리니,+자네는 손의 깨끗함으로 인하여 반드시 구출될 것이네.”+

각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