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위기 13:1-59

13⁠  그리고 여호와께서 모세아론에게 일러 말씀하셨다. 2⁠  “어떤 사람이 그 몸의 피부에 발진이나 부스럼 딱지나+ 반점이 생겨서 그것이 그 몸의 피부에서 역병인 나병으로+ 발전하면, 그를 제사장 아론이나 제사장들인 그의 아들들 중 하나에게 데려가야 한다.+ 3⁠  제사장은 그 몸의 피부에 있는 역병을 살펴보아야 한다.+ 그 역병 자리의 털이 희어지고, 그 역병이 그 몸의 피부보다 깊어 보이면, 그것은 역병인 나병이다. 제사장은 그것을 살펴보고, 그를 부정하다고 선언해야 한다. 4⁠  그러나 그 몸의 피부에 있는 반점이 희고 피부보다 깊어 보이지 않고, 그 털이 희어지지 않았으면, 제사장은 그 역병을 칠 일간 격리해야+ 한다. 5⁠  칠 일째 되는 날에 제사장이 그를 살펴보아서, 보기에 역병이 멈추었고, 그 역병이 피부에 퍼지지 않았으면, 제사장은 그를 다시 칠 일간 격리해야 한다.+ 6⁠  칠 일째 되는 날에 제사장은 다시 그를 살펴보아야 하는데, 역병이 수그러지고 역병이 피부에 퍼지지 않았으면, 제사장은 그를 깨끗하다고 선언해야 한다. 그것은 부스럼 딱지였다. 그가 자기 옷을 빨면 깨끗해진다. 7⁠  그러나 그가 정결함을 확증하기 위해 제사장 앞에 보인 후에 그 부스럼 딱지가 피부에 분명히 퍼졌으면, 그는 다시 제사장 앞에 보여야 하며,+ 8⁠  제사장은 살펴보아야 한다. 그 부스럼 딱지가 피부에 퍼졌으면, 제사장은 그를 부정하다고 선언해야 한다. 그것은 나병이다.+ 9⁠  역병인 나병이 사람에게 생기면, 그를 제사장에게 데려가야 한다. 10⁠  그러면 제사장은 살펴보아야 한다.+ 피부에 흰 발진이 있어서, 털이 희어지고, 그 발진에 생살이 드러나+ 있으면, 11⁠  그것은 그 몸의 피부에 있는 만성 나병이다.+ 제사장은 그를 부정하다고 선언해야 한다. 그는 부정한 사람이므로, 제사장은 그를 격리하지+ 않아도 된다. 12⁠  나병이 피부에 분명히 생겨나, 나병이 그 역병에 걸린 사람의 머리부터 발까지 제사장의 눈에 보이는 곳마다 온 피부를 덮었으면, 13⁠  제사장이 살펴보아서, 나병이 거기 그 온몸을 덮었으면, 그는 그 역병을 깨끗하다고 선언해야 한다. 그 모든 것이 희어졌다. 그는 깨끗하다. 14⁠  그러나 거기서 생살이 보이는 날에, 그는 부정하게 될 것이다. 15⁠  제사장은+ 생살을 보고, 그를 부정하다고 선언해야 한다. 그 생살은 부정하다. 그것은 나병이다.+ 16⁠  혹은 그 생살이 원래대로 되어 희게 변하면, 그는 제사장에게 가야 한다. 17⁠  제사장은 그를 살펴보아야 하며,+ 그 역병 자리가 희게 변하였으면, 제사장은 그 역병을 깨끗하다고 선언해야 한다. 그는 깨끗하다. 18⁠  살에 관하여는, 그 피부에 종기가+ 생겼다가 나았는데, 19⁠  그 종기 자리에 흰 발진이나 희불그레한 반점이 생겼으면, 그는 제사장에게 보여야 한다. 20⁠  제사장은 살펴보아야 하며,+ 그것이 피부보다 낮아 보이고, 그 털이 희어졌으면, 제사장은 그를 부정하다고 선언해야 한다. 그것은 역병인 나병이다. 그것은 종기에서 생겨난 것이다. 21⁠  그러나 제사장이 그것을 살펴보는데, 이제, 그 자리에 흰털이 없고 그것이 피부보다 깊지 않고 수그러졌으면, 제사장은 그를 칠 일간 격리해야+ 한다. 22⁠  그것이 피부에 뚜렷이 퍼지면, 제사장은 그를 부정하다고 선언해야 한다. 그것은 역병이다. 23⁠  그러나 그 자리에 반점이 그대로 있고, 퍼지지 않았으면, 그것은 종기의 염증이다.+ 제사장은 그를 깨끗하다고 선언해야 한다.+ 24⁠  혹은 몸의 피부에 불로 인한 상처가 있는데, 그 상처의 드러난 살이 희불그레한 반점이나 흰 반점이 되면, 25⁠  제사장은 그것을 살펴보아야 한다. 그 반점에서 털이 희게 변하였고, 그것이 피부보다 깊어 보이면, 그것은 나병이다. 그것은 상처에서 생겨난 것이다. 제사장은 그를 부정하다고 선언해야 한다. 그것은 역병인 나병이다. 26⁠  그러나 제사장이 그것을 살펴보는데, 이제, 그 반점에 흰털이 없고 그것이 피부보다 낮지 않고 수그러졌으면, 제사장은 그를 칠 일간 격리해야 한다. 27⁠  칠 일째 되는 날에 제사장이 그를 살펴보아야 한다. 그것이 피부에 뚜렷이 퍼져 있으면, 제사장은 그를 부정하다고 선언해야 한다. 그것은 역병인 나병이다. 28⁠  그러나 반점이 그 자리에 그대로 있으며, 피부에 퍼지지 않고 수그러졌으면, 그것은 상처의 발진이다. 제사장은 그를 깨끗하다고 선언해야 한다. 그것은 상처의 염증이기 때문이다. 29⁠  남자든 여자든, 그의 머리나 턱에 역병이 생기면, 30⁠  제사장은+ 그 역병을 보아야 한다. 그것이 피부보다 깊어 보이고 그 자리에 털이 누렇고 드문드문 있으면, 제사장은 그런 사람을 부정하다고 선언해야 한다. 그것은 비정상적 탈모+ 증세이다. 그것은 머리나 턱의 나병이다. 31⁠  그러나 제사장이 비정상적 탈모 증세가 있는 그 역병을 보는데, 보라! 그것이 피부보다 깊어 보이지 않고 거기에 검은 털이 없으면, 제사장은 비정상적 탈모 증세가 있는 그 역병을 칠 일간+ 격리해야+ 한다. 32⁠  칠 일째 되는 날에 제사장은 그 역병을 살펴보아야 한다. 비정상적 탈모 증세가 번지지 않았고, 거기에 누런 털도 생기지 않았으며, 비정상적 탈모+ 증세가 있는 자리가 피부보다 깊어 보이지 않으면, 33⁠  그 사람은 털을 밀되, 비정상적 탈모 증세가 있는 자리는 털을 밀지 말아야 할 것이다.+ 제사장은 비정상적 탈모 증세가 있는 사람을 다시 칠 일간 격리해야 한다. 34⁠  칠 일째 되는 날에 제사장은 비정상적 탈모 증세를 살펴보아야 한다. 비정상적 탈모 증세가 피부에 번지지 않았고, 그것이 피부보다 깊어 보이지 않으면, 제사장은 그를 깨끗하다고 선언해야 한다.+ 그가 자기 옷을 빨면 깨끗해진다. 35⁠  그러나 그의 정결함을 확증한 후에, 비정상적 탈모 증세가 피부에 뚜렷이 번지면, 36⁠  제사장은+ 그를 보아야 한다. 비정상적 탈모 증세가 피부에 번졌으면, 제사장은 누런 털을 조사할 필요도 없다. 그는 부정하다. 37⁠  그러나 보기에, 비정상적 탈모 증세가 그대로 있고 거기에 검은 털이 자랐으면, 비정상적 탈모 증세가 나은 것이다. 그는 깨끗하니, 제사장은 그를 깨끗하다고 선언해야 한다.+ 38⁠  남자든 여자든, 그 몸의 피부에 반점,+ 흰 반점이 생기면, 39⁠  제사장은+ 살펴보아야 한다. 그 몸의 피부에 있는 반점이 희끄무레하면, 그것은 무해한 발진이다. 그것은 피부에 생겨난 것이다. 그는 깨끗하다. 40⁠  남자가 머리가 벗어지면,+ 그것은 대머리이다. 그는 깨끗하다. 41⁠  그의 머리가 앞에서 벗어지면, 그것은 이마 대머리이다. 그는 깨끗하다. 42⁠  그러나 정수리 대머리나 이마 대머리에 희불그레한 역병이 생기면, 그것은 정수리 대머리나 이마 대머리에 생겨나는 나병이다. 43⁠  제사장은+ 그를 살펴보아야 한다. 그 정수리 대머리나 이마 대머리에 몸의 피부에 있는 나병처럼 보이는 희불그레한 역병의 발진이 있으면, 44⁠  그는 나병 환자이다. 그는 부정하다. 제사장은 그를 부정하다고 선언해야 한다. 그의 역병이 그 머리에 있다. 45⁠  역병이 있는 나병 환자는 자기 옷을 찢고+ 머리를 풀고+ 콧수염을 가리고,+ ‘부정하다, 부정하다!’ 하고 외쳐야 한다.+ 46⁠  그 역병이 그에게 있는 모든 날 동안, 그는 부정하다. 그는 부정하다. 그는 외따로 떨어져 살아야 한다. 그가 살 곳은 진영 밖이다.+ 47⁠  옷에 관하여는, 역병인 나병이 거기에 생기면, 곧 양모 옷이든 아마포 옷이든, 48⁠  또는 아마실이나 양모로 된 날실이든+ 씨실이든, 또는 가죽이든 가죽으로 만든 어떤 것이든,+ 49⁠  황록색이나 붉은색을 띤 역병이 옷이나 가죽이나 날실이나 씨실이나 어떤 가죽 물품에 생기면, 그것은 역병인 나병이니, 제사장에게 보여야 한다. 50⁠  제사장은+ 그 역병을 보고, 그 역병을 칠 일간 격리해야+ 한다. 51⁠  칠 일째 되는 날에 그가 그 역병을 볼 때에, 그 역병이 옷이나 날실이나 씨실에,+ 또는 어떤 용도로 만든 가죽이든 그 가죽에 퍼졌으면, 그 역병은 악성 나병이다.+ 그것은 부정하다. 52⁠  그는 역병이 생긴 것은 옷이든, 양모나 아마실로+ 된 날실이든 씨실이든, 어떤 가죽 물품이든 태워야 한다. 그것은 악성+ 나병이기 때문이다. 그것은 불에 태워야 한다. 53⁠  그러나 제사장이 살펴보는데, 이제, 옷이나 날실이나 씨실이나 어떤 가죽 물품에+ 그 역병이 퍼지지 않았으면, 54⁠  제사장은 그 역병이 있는 것을 빨라고 명령해야 하며, 그것을 다시 칠 일간 격리해야 한다. 55⁠  그것을 빨아 놓은 후에, 제사장은 그 역병을 살펴보아야 하며, 그 역병의 생김새가 변하지 않고 그 역병이 퍼지지도 않았으면, 그것은 부정하다. 너는 그것을 불에 태워야 한다. 그것은 그 안쪽이든 바깥쪽이든 해어진 부위의 옴팍한 곳이다. 56⁠  그러나 제사장이 살펴보았는데, 이제, 그것을 빨아 놓은 후에 그 역병이 수그러졌으면, 그는 옷이나 가죽이나 날실이나 씨실에서 그것을 찢어 내야 한다. 57⁠  하지만 그것이 옷이나 날실이나 씨실이나+ 어떤 가죽 물품에 여전히 나타나면, 그 역병은 생겨나고 있는 것이다. 너는 그 역병이 있는 것이 무엇이든 불에 태워야 한다.+ 58⁠  네가 빠는 옷이나 날실이나 씨실이나 어떤 가죽 물품이든지, 거기에서 그 역병이 없어졌을 때에는, 그것을 다시 빨아야 한다. 그러면 그것은 깨끗해진다. 59⁠  이것은 양모나 아마포로+ 된 옷, 날실이나 씨실, 또는 어떤 가죽 물품에 나타나는 역병인 나병에 관한 법으로, 그것을 깨끗하다고 선언하거나 부정하다고 선언하기 위한 것이다.”

각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