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세기 28:1-22

28  그래서 이삭이 야곱을 불러 그를 축복하고 이렇게 명령했다. “너는 가나안의 딸들 중에서 아내를 얻어서는 안 된다.+  밧단아람에 있는 네 외할아버지 브두엘의 집으로 가서, 거기서 네 외삼촌 라반의 딸들+ 중에서 아내를 얻어라.  전능한 하느님께서 너를 축복하여 네가 생육하고 번성하게 하실 것이니, 네가 반드시 여러 민족의 무리를 이룰 것이다.+  그분이 아브라함의 축복을+ 너와 네 자손*에게 주셔서, 네가 외국인으로 살아온 땅 곧 하느님께서 아브라함에게 주신 땅을 네가 차지하게 하실 것이다.”+  이삭이 야곱을 보내자, 그가 밧단아람으로, 아람 사람 브두엘의+ 아들 라반에게 갔다. 라반은 야곱과 에서의 어머니 리브가의 오라비였다.+  에서는 이삭이 야곱을 축복하고 그를 밧단아람으로 보내 거기서 아내를 얻게 한 것과 그를 축복하면서 “가나안의 딸들 중에서 아내를 얻지 마라”+ 하고 명령하는 것을 보았고,  야곱이 아버지와 어머니에게 순종하여 밧단아람으로 가는 것도 보았다.+  에서는 아버지 이삭이 가나안의 딸들을 못마땅하게 여기는 것을 알게 되었다.+  그래서 에서는 이미 아내들이 있는데도,+ 이스마엘에게 가서 아브라함의 아들 이스마엘의 딸 마할랏 곧 느바욧의 누이를 아내로 삼았다. 10  야곱은 브엘세바를 떠나 하란으로+ 계속 갔다. 11  얼마 후에 그가 어떤 곳에 이르렀는데, 해가 졌으므로 거기서 밤을 지낼 준비를 했다. 그래서 그가 그곳의 돌 하나를 가져다가 머리에 베고 거기에 누웠다.+ 12  그가 꿈을 꾸었는데, 땅에 계단*이 놓여 있고 그 꼭대기가 하늘에 닿아 있었다. 또 하느님의 천사들이 계단을 오르내리고 있었다.+ 13  그리고 여호와께서 그 위에 계셨다. 그분이 말씀하셨다. “나는 너의 아버지 아브라함의 하느님이며 이삭의 하느님인 여호와이다.+ 네가 누워 있는 땅을 내가 너와 네 자손*에게 주겠다.+ 14  네 자손*은 반드시 땅의 티끌처럼 많아지고,+ 너는 서쪽과 동쪽과 북쪽과 남쪽으로 널리 퍼질 것이다. 너와 네 자손*을 통해 땅의 모든 가족이 반드시 축복을 받을* 것이다.+ 15  내가 너와 함께 있어, 네가 어디로 가든지 너를 지켜 주고 너를 이 땅으로 돌아오게 하겠다.+ 내가 너에게 약속한 것을 이룰 때까지 너를 떠나지 않을 것이다.”+ 16  그때에 야곱이 잠에서 깨어 이렇게 말했다. “분명히 여호와께서 이곳에 계신데 내가 몰랐구나.” 17  그는 두려워하며 말했다. “이 얼마나 외경심을 불러일으키는 곳인가! 이곳은 다름 아닌 하느님의 집이며,+ 이곳은 하늘의 문이다.”+ 18  그래서 야곱이 아침에 일찍 일어나 머리에 베었던 돌을 가져다가 기둥으로 세우고 그 꼭대기에 기름을 부었다.+ 19  그리고 그곳의 이름을 베델*이라고 했다. 이전에 그 도시의 이름은 루스였다.+ 20  야곱이 서원하며 말했다. “하느님께서 계속 저와 함께 계시고 제가 가는 길에서 저를 보호해 주시며 먹을 양식과 입을 옷을 주시고 21  제 아버지의 집으로 평안히 돌아가게 해 주신다면, 여호와께서 저의 하느님이심을 분명히 보여 주신 것입니다. 22  제가 기둥으로 세운 이 돌은 하느님의 집이 될 것이며,+ 저는 하느님께서 주시는 모든 것의 10분의 1을 틀림없이 하느님께 드릴 것입니다.”

각주

직역하면 “씨”.
또는 “사다리”.
직역하면 “씨”.
직역하면 “씨”.
직역하면 “씨”.
또는 “스스로 축복을 얻을”.
“하느님의 집”을 의미함.

연구 노트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