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태복음 15:1-39

15  그때에 바리새인들과 서기관들이 예루살렘에서 예수께 와서 말했다.+  “어째서 당신의 제자들은 옛사람들의 전통을 어깁니까? 예를 들어, 그들은 식사하기 전에 손을 씻지+ 않습니다.”+  그러자 그분이 그들에게 말씀하셨다. “그러면 당신들은 어째서 당신들의 전통 때문에 하느님의 계명을 어깁니까?+  예를 들어, 하느님께서는 ‘아버지와 어머니를 공경하여라’+ 그리고 ‘아버지나 어머니에 대해 모욕적으로 말하는* 사람은 죽여야 한다’*+ 하고 말씀하셨습니다.  그러나 당신들은 ‘누구든지 아버지나 어머니에게 “제가 가지고 있는 것 중에 부모님께 도움이 될 만한 것은 모두 하느님께 바친 예물이 되었습니다” 하고 말하는 사람은+  아버지를 공경할 필요가 없다’고 합니다. 그렇게 하여 당신들은 전통 때문에 하느님의 말씀을 무효로 만듭니다.+  위선자들이여, 이사야가 당신들에 대해 이렇게 예언한 것은 적절합니다.+  ‘이 백성이 입술로는 나를 공경하지만, 마음은 내게서 멀리 떠나 있다.  그들이 사람의 명령을 교리로 가르치니, 나를 헛되이 숭배하고 있다.’”+ 10  그리고 그분이 무리를 가까이 불러 그들에게 말씀하셨다. “잘 듣고 깨달으십시오.+ 11  입으로 들어가는 것이 사람을 더럽히는 것이 아니라, 입에서 나오는 것이 사람을 더럽힙니다.”+ 12  그 후 제자들이 그분에게 와서 말했다. “선생님이 하신 말씀을 듣고 바리새인들이 걸려 넘어진 것을 아십니까?”+ 13  그러자 그분이 말씀하셨다. “하늘에 계신 내 아버지께서 심지 않으신 식물은 모두 뿌리째 뽑힐 것입니다. 14  그들을 내버려 두십시오. 그들은 눈먼 인도자들입니다. 눈먼 사람이 눈먼 사람을 인도하면 둘 다 구덩이*에 빠질 것입니다.”+ 15  그러자 베드로가 “그 비유를 우리에게 설명해 주십시오” 하고 말했다.+ 16  그분이 말씀하셨다. “여러분도 아직 이해하지 못합니까?+ 17  입으로 들어가는 것은 모두 배 속으로 들어갔다가 뒤*로 나간다는 것을 알지 못합니까? 18  하지만 입에서 나오는 것은 마음에서 나오며, 그것이 사람을 더럽힙니다.+ 19  예를 들면, 악한 생각,+ 곧 살인, 간음, 성적 부도덕, 도둑질, 거짓 증언, 모독이 마음에서 나옵니다. 20  이런 것이 사람을 더럽히며, 씻지 않은 손으로 식사하는 것은 사람을 더럽히지 않습니다.” 21  예수께서 그곳을 떠나 티레와 시돈 지방으로 가셨다.+ 22  그런데 그 지방에서 어떤 페니키아 여자가 와서 “주여, ‘다윗의 아들’이여, 저에게 자비를 베풀어 주십시오. 제 딸이 악귀가 심하게 들렸습니다” 하고 외쳤다.+ 23  그러나 그분은 그 여자에게 한마디도 대답하지 않으셨다. 그래서 제자들이 와서 그분에게 요청했다. “저 여자를 돌려보내십시오. 우리 뒤에서 계속 외치고 있습니다.” 24  그러자 그분이 말씀하셨다. “나는 오직 이스라엘 집의 잃어버린 양들에게만 보냄을 받았습니다.”+ 25  그러나 그 여자는 그분에게 와서 경배하며 “주여, 저를 도와주십시오!” 하고 말했다. 26  그러자 그분이 말씀하셨다. “자녀의 빵을 집어 강아지에게 던져 주는 것은 옳지 않습니다.” 27  그 여자가 말했다. “그렇습니다, 주여. 하지만 강아지도 주인의 식탁에서 떨어지는 빵 부스러기는 먹습니다.”+ 28  그러자 예수께서 그에게 “여자여, 당신의 믿음이 큽니다. 당신이 원하는 대로 될 것입니다” 하고 말씀하셨다. 바로 그 시간에 그 여자의 딸이 나았다. 29  예수께서는 그곳을 떠나, 갈릴리 바다 근처로 가셨다.+ 그리고 산에 올라가 거기에 앉아 계셨다. 30  그때 많은 무리가 그분에게 가까이 왔다. 그들은 저는 사람과 불구자와 눈먼 사람과 말 못 하는 사람, 그리고 다른 많은 사람들을 데리고 와서 그분의 발치에 놓았으며, 그분은 그들을 고쳐 주셨다.+ 31  그리하여 말 못 하는 사람이 말하고, 불구자가 온전해지고, 저는 사람이 걷고, 눈먼 사람이 보는 것을 무리가 보고 크게 놀라 이스라엘의 하느님께 영광을 돌렸다.+ 32  예수께서 제자들을 불러 말씀하셨다. “무리가 불쌍합니다.+ 나와 함께 머무른 지가 벌써 3일이나 되었는데, 먹을 것이 없기 때문입니다. 이들을 굶겨서* 보내고 싶지 않습니다. 길에서 기진맥진할지도 모릅니다.”+ 33  제자들이 그분에게 말했다. “이 외딴곳에서 이 많은 무리를 배불리 먹일 만큼 많은 빵을 어디서 구하겠습니까?”+ 34  그러자 예수께서 “여러분에게 빵이 몇 개나 있습니까?” 하고 물으셨다. 그들은 “일곱 개 있습니다. 그리고 작은 생선도 몇 마리 있습니다” 하고 대답했다. 35  그분은 무리에게 땅에 앉으라고 하신 뒤에, 36  빵 일곱 개와 생선을 들고 감사를 드린 다음 떼어 제자들에게 주셨고, 제자들은 그것을 무리에게 주었다.+ 37  그리하여 모두가 배불리 먹었다. 그리고 남은 조각을 거두었더니 큰 바구니 일곱 개에 가득 찼다.+ 38  먹은 사람들은 여자와 어린아이 외에도 남자가 4000명이었다. 39  그분은 무리를 돌려보내신 뒤에, 배를 타고 마가단+ 지방으로 가셨다.

각주

또는 “~를 조롱하는; ~에게 욕하는; ~에 대해 악담하는”.
또는 “반드시 죽을 것이다”.
또는 “도랑”.
또는 “하수구; 변소”.
또는 “음식 없이”.

연구 노트

손을 씻지: 위생 때문이 아니라 전통을 지키기 위해 의식상 정결하게 하는 행동을 가리킨다. 훗날 바빌로니아 탈무드(소타 4b)에서는 손을 씻지 않고 음식을 먹는 것이 매춘부와 성관계를 갖는 것만큼 심각한 잘못이며, 손 씻는 일을 소홀히 하는 사람은 “세상에서 뿌리 뽑힐” 것이라고 지적했다.

하느님께 바친 예물: 서기관들과 바리새인들은 돈이든 재산이든 하느님께 예물로 바친 것은 전부 성전에 속하게 된다고 가르쳤다. 이 전통에 따르면, 예물로 바친 것을 계속 가지고 있으면서 자신의 이익을 위해 사용할 수 있었고, 그러면서도 그것이 성전에 속한 것이라고 주장할 수 있었다. 일부 사람들은 부모를 돌볼 책임을 회피하려고 이러한 방식으로 자신의 자산을 바친 것 같다.—마 15:6.

위선자들: 그리스어 히포크리테스는 원래 그리스(또한 훗날 로마)의 배우들을 가리키는 말이었다. 당시 배우들은 목소리가 더 크게 울리게 해 주는 커다란 가면을 썼다. 이 단어는 후에 비유적인 의미를 갖게 되어, 속임수를 쓰거나 가식적인 행동을 하여 본래의 의도나 성격을 숨기는 사람을 가리키게 되었다. 여기서 예수께서는 유대교 지도자들을 “위선자들”이라고 부르신다.—마 6:5, 16.

위선자들: 마 6:2 연구 노트 참조.

비유: 그리스어 원어 파라볼레는 문자적으로 “곁에(함께) 두는 것”을 의미하는데, 잠언이나 비유를 가리킬 수 있다. 예수께서는 어떤 것을 설명하실 때 다른 비슷한 것에 비하는 방법 즉 ‘곁에 두는’ 방법을 자주 사용하셨다. (막 4:30) 그분은 대개 자신이 지어낸 짧은 이야기를 비유로 들어 도덕적•영적 진리를 이끌어 내셨다.

비유: 마 13:3 연구 노트 참조.

성적 부도덕: 그리스어 포르네이아는 성경에서 불법으로 규정하는 모든 성관계를 두루 일컫는 용어이다. 여기에는 간음, 매춘, 미혼끼리의 성관계, 동성애, 수간이 포함된다.—용어 설명 참조.

간음: 이 구절에서는 “간음”을 의미하는 그리스어(모이케이아)의 복수형이 사용되었으며, 따라서 “간음 행위들”이라고 번역할 수도 있다.—용어 설명 참조.

성적 부도덕: 이 구절에서는 그리스어 포르네이아의 복수형이 사용되었으며, 따라서 “성적으로 부도덕한 행위들”이라고 번역할 수도 있다.—마 5:32 연구 노트용어 설명 참조.

시로페니키아 주민: “시리아 사람”과 “페니키아 사람”이라는 말이 결합된 이 표현은 페니키아가 로마 속주 시리아의 일부였기 때문에 생겨났을 것이다.—이 여자가 “페니키아” 또는 “가나안” 사람으로 언급된 마 15:22 연구 노트 참조.

다윗의 자손: 직역하면 “다윗의 아들”. 이 표현은 예수께서 다윗의 후손을 통해 성취될 다윗과의 왕국 계약의 상속자이심을 알려 준다.—삼하 7:11-16; 시 89:3, 4.

경배하며: 또는 “몸을 굽히며; 경의를 표하며”. 유대인이 아닌 이 여자가 예수를 “다윗의 아들”이라고 부른 것을 보면, (마 15:22) 그분이 약속된 메시아임을 인정한 것 같다. 그는 예수를 신으로 숭배한 것이 아니라 하느님의 대표자에게 경의를 표한 것이었다.—마 2:2; 8:2; 14:33; 18:26 연구 노트 참조.

페니키아: 또는 “가나안”. 그리스어 카나나이아. 페니키아의 초기 주민들은 노아의 손자인 가나안의 후손이다. (창 9:18; 10:6) 후에 “가나안”은 주로 페니키아를 가리키는 말이 되었다. 마가복음에서는 이 여자를 “시로페니키아 주민”이라고 부른다.—막 7:26 연구 노트 참조.

‘다윗의 아들’: 마 1:1; 15:25 연구 노트 참조.

경배하러: 또는 “몸을 굽히러”. 그리스어 동사 프로스키네오가 하느님이나 신에 대한 숭배를 가리킬 경우에는 “숭배하다”로 번역된다. 하지만 이 문맥에서 점성술사들은 “유대인의 으로 태어난 분”에 대해 물었다. 따라서 이 단어는 신이 아니라 인간 왕에게 경배하거나 경의를 표하는 행동을 가리키는 것이 분명하다. 막 15:18, 19에서도 그와 비슷한 용례를 볼 수 있다. 그 구절에서 이 단어는 군인들이 예수를 “유대인의 왕”이라고 부르면서 조롱의 의미로 ‘몸을 굽힌’ 행동을 묘사하는 데 사용되었다.—마 18:26 연구 노트 참조.

경배하며: 또는 “몸을 굽히며; 경의를 표하며”. 히브리어 성경에 나오는 사람들도 예언자나 왕과 같은 하느님을 대표하는 사람들을 만날 때 몸을 굽혔다. (삼상 25:23, 24; 삼하 14:4-7; 왕상 1:16; 왕하 4:36, 37) 이 환자는 예수께서 병 고치는 능력을 가진 하느님의 대표자이심을 알고 있었던 것 같다. 여호와께서 왕으로 지명하신 분에게 존경심을 나타내기 위해 몸을 굽히는 것은 적절한 행동이었다.—마 9:18. 이 구절에서 사용된 그리스어에 대해 더 알아보려면, 마 2:2 연구 노트 참조.

그분에게 경배하며: 또는 “그분에게 몸을 굽히며; 그분에게 경의를 표하며”. 이 사람들은 예수를 하느님의 대표자로 인정했다. 그들은 예수를 신으로 숭배한 것이 아니라 “하느님의 아들”에게 경의를 표한 것이었다.—마 2:2; 8:2; 18:26 연구 노트 참조.

경배하며: 또는 “몸을 굽히며; 경의를 표하며”. 그리스어 동사 프로스키네오가 하느님이나 신에 대한 숭배를 가리킬 경우에는 “숭배하다”로 번역된다. 하지만 이 문맥에서는 종이 자신에 대한 권위를 가진 사람을 존경하고 그에게 복종한다는 뜻으로 한 행동을 가리킨다.—마 2:2; 8:2 연구 노트 참조.

경배하며: 또는 “몸을 굽히며; 경의를 표하며”. 유대인이 아닌 이 여자가 예수를 “다윗의 아들”이라고 부른 것을 보면, (마 15:22) 그분이 약속된 메시아임을 인정한 것 같다. 그는 예수를 신으로 숭배한 것이 아니라 하느님의 대표자에게 경의를 표한 것이었다.—마 2:2; 8:2; 14:33; 18:26 연구 노트 참조.

자녀 ··· 강아지: 모세 율법에 의하면 개는 부정한 동물이었기 때문에 성경에서는 개라는 단어를 종종 경멸적인 의미로 사용한다. (레 11:27; 마 7:6; 빌 3:2; 계 22:15) 하지만 마태의 기록과 마가의 기록(7:27)에 나오는 이 대화에서 예수께서는 개를 의미하는 단어에 작다는 뜻이 더해진 형태인 지소형을 사용하셨다. 이것은 “강아지”나 “집에서 기르는 개”를 의미하는 좀 더 부드러운 표현이었다. 어쩌면 그분은 비유대인 가정에서 애완동물을 부를 때 쓰는 애정이 담긴 표현을 사용하신 것일 수 있다. 예수께서는 이스라엘 사람을 “자녀”에, 비유대인을 “강아지”에 비함으로 누가 우선순위에 와야 하는지를 알려 주시려고 한 것 같다. 자녀가 있는 가정에서 강아지를 기르고 있다면, 당연히 자녀에게 먼저 먹을 것을 줄 것이다.

불구자가 온전해지고: 이 표현이 일부 사본에는 빠져 있지만, 대부분의 초기 사본과 상당수의 후기 사본에는 들어 있다.

불쌍히 여기셨다: 이 표현에 해당하는 그리스어 동사 스플랑크니조마이는 “창자”를 의미하는 단어(스플랑크나)와 관련이 있으며, 몸속 깊은 곳에서 우러나오는 느낌 즉 강렬한 감정을 나타낸다. 이것은 동정심을 매우 강하게 표현하는 그리스어 단어 중 하나이다.

무리가 불쌍합니다: 또는 “무리에게 동정심을 느낍니다”.—마 9:36 연구 노트 참조.

바구니: 잔가지를 엮어 만든 작은 바구니였을 것이다. 여행할 때 들고 다닐 수 있도록 끈이 달려 있었다. 용량이 약 7.5리터였던 것 같다.—마 16:9, 10 연구 노트 참조.

광주리: 여기서 누가가 사용한 그리스어는 스피리스이다. 이 단어는 마태복음과 마가복음에서 예수께서 남자 4000명을 먹이셨을 때 남은 음식을 담은 일곱 개의 바구니를 가리키는 데도 사용되었다. (마 15:37 연구 노트 참조) 이 단어는 큰 바구니 또는 양식 바구니를 가리킨다. 사도 바울은 자신이 탈출한 일을 고린도의 그리스도인들에게 이야기할 때 그리스어 사르가네를 사용했다. 이 단어는 끈이나 꼰 잔가지로 엮어 짠 광주리를 가리킨다. 스피리스사르가네 모두 동일한 종류의 큰 바구니를 가리키는 데 쓰일 수 있다.—고후 11:32, 33.

큰 바구니: 또는 “양식 바구니”. 이 구절에 나오는 그리스어 스피리스는 이전에 예수께서 남자 약 5000명을 먹이셨을 때 사용된 것보다 더 큰 바구니를 가리키는 것 같다. (마 14:20 연구 노트 참조) 다마스쿠스의 성벽 구멍을 통해 바울을 내려보낼 때 사용한 “광주리”도 동일한 그리스어를 번역한 것이다.—행 9:25 연구 노트 참조.

여자와 어린아이 외에도: 이 기적에 대해 기록하면서 여자와 어린아이를 언급한 사람은 마태뿐이다. 예수께서 기적을 통해 먹이신 사람은 모두 합해 1만 2000명이 넘었을 수도 있다.

마가단: 갈릴리 바다 주변 지역에서 마가단으로 불렸던 곳이 어디인지는 오늘날 알려져 있지 않다. 일부 학자들은 마가단이 막달라와 동일한 곳이라고 생각한다. 막달라는 티베리아스에서 북북서쪽으로 약 6킬로미터 떨어져 있는 키르베트마이달(미그달)인 것으로 여겨진다. 비슷한 내용이 나오는 막 8:10에서는 이 지역을 “달마누다”라고 부른다.—부록 나10 참조.

미디어

바구니
바구니

성경에는 다양한 형태의 바구니를 묘사하는 몇 가지 단어가 나온다. 예를 들어, 예수께서 기적으로 약 5000명의 남자를 먹이셨을 때 남은 음식을 담은 12개의 바구니는, 그리스어 원문에 나오는 단어를 볼 때 잔가지를 엮어 만든 비교적 작은 손바구니였을 것이다. 그런데 예수께서 약 4000명의 남자를 먹이셨을 때 남은 음식을 담은 7개의 바구니를 가리키는 데는 다른 그리스어 단어가 사용되었다. (막 8:8, 9) 이 단어는 큰 바구니 또는 양식 바구니를 가리킨다. 다마스쿠스의 성벽 구멍을 통해 바울을 내려보낼 때 쓰인 광주리를 가리키는 데도 동일한 그리스어 단어가 사용되었다.—행 9:25.

갈릴리 바닷가에 있는 마가단
갈릴리 바닷가에 있는 마가단

예수께서는 남자 4000명과 여자와 어린아이들을 먹이신 다음, 제자들과 함께 배를 타고 갈릴리 바다 서쪽 연안에 있는 마가단 지방으로 건너가셨다. 마가의 평행 기록에서는 그 지역이 달마누다로 언급된다.—막 8:10. 예수의 봉사에 관한 더 자세한 지도를 보려면 부록 가7-ㄹ 참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