웹 접근성 설정

주 메뉴 바로 가기

하위 메뉴 바로 가기

목차 바로 가기

내용 바로 가기

고급 검색

여호와의 증인

한국어

온라인 성경

신세계역 성경

창세기 1:1-31

1  시초에+ 하느님이+ 하늘과 땅을+ 창조하셨다.+  그런데 땅은 형태가 없고 황무하였으며 깊은 물의+ 표면에는 어둠이 있었다. 하느님의 활동력은 물의+ 표면 위에서 이리저리 움직이고 있었다.+  그리고 하느님이 말씀하기 시작하셨다.+ “빛이 있게 되라.” 그러자 빛이+ 있게 되었다.  그 후에 하느님이 보시니 빛이 좋았으며, 하느님은 빛과 어둠을+ 나누셨다.  하느님이 빛을 ‘낮’이라고+ 부르시고, 어둠을 ‘밤’이라고+ 부르셨다. 저녁이 되고 아침이 되니, 첫째 날이었다.  이어서 하느님이 말씀하셨다. “물 사이에 공간이+ 있게 되어 물과 물 사이가 갈라지라.”+  이렇게 하느님은 공간을 만드시고 공간 아래에 있을 물과 공간 위에 있을 물을+ 나누기 시작하셨다. 그러자 그대로 되었다.  하느님이 공간을 ‘하늘’이라고+ 부르셨다. 저녁이 되고 아침이 되니, 둘째 날이었다.  이어서 하느님이 말씀하셨다. “하늘 아래에 있는 물은 한 곳으로 모이고 육지가 드러나라.”+ 그러자 그대로 되었다. 10  하느님이 육지를 ‘땅’이라고+ 부르셨고, 한데 모인 물을 ‘바다’라고+ 부르셨다. 하느님이 보시니 그것이 좋았다.+ 11  이어서 하느님이 말씀하셨다. “땅은 풀과 씨 맺는+ 초목과 씨 있는 열매를+ 맺는 과실 나무를 그 종류대로+ 땅에 돋아나게 하라.” 그러자 그대로 되었다. 12  그리고 땅은 풀과 씨 맺는 초목을 그 종류대로,+ 씨 있는 열매를 맺는 나무를 그 종류대로+ 내기 시작하였다. 하느님이 보시니 그것이 좋았다. 13  저녁이 되고 아침이 되니, 셋째 날이었다. 14  이어서 하느님이 말씀하셨다. “하늘의 공간에 광명체들이 있게 되어 낮과 밤을 나누라.+ 그것들은 정녕 표징이 되고 계절과 날과 해를 위하여 있을 것이다.+ 15  그리고 그것들은 정녕 하늘의 공간에서 땅을 비추는 광명체가 될 것이다.”+ 그러자 그대로 되었다. 16  그리고 하느님이 큰 광명체 둘을 만들기 시작하시어, 큰 광명체는 낮을 지배하고 작은 광명체는 밤을 지배하게 하셨으며, 또한 별들도 만드셨다.+ 17  이렇게 하느님이 그것들을 하늘의 공간에 두시어 땅을 비추게 하시고,+ 18  낮과 밤을 지배하며 빛과 어둠을 나누게 하셨다.+ 하느님이 보시니 그것이 좋았다.+ 19  저녁이 되고 아침이 되니, 넷째 날이었다. 20  이어서 하느님이 말씀하셨다. “물에는 산 영혼들이 떼지어 살고,+ 날짐승들은 땅 위 하늘의 공간 표면 위를 날아다니라.”+ 21  그리고 하느님이 큰 바다 괴물들과+ 물에 떼지어 사는, 움직이는 모든 산 영혼을+ 그 종류대로, 날개 달린 모든 날짐승을 그 종류대로+ 창조하기 시작하셨다. 하느님이 보시니 그것이 좋았다. 22  그리하여 하느님이 그것들을 축복하시며 말씀하셨다. “생육하고 번성하여 여러 바다의 물에 가득 차고,+ 날짐승들은 땅에 번성하라.” 23  저녁이 되고 아침이 되니, 다섯째 날이었다. 24  이어서 하느님이 말씀하셨다. “땅은+ 산 영혼들을 그 종류대로, 가축과+ 길짐승과+ 땅의 들짐승을+ 그 종류대로 내라.” 그러자 그대로 되었다. 25  그리고 하느님이 땅의 들짐승을 그 종류대로, 가축을 그 종류대로, 땅의 모든 길짐승을 그 종류대로+ 만들기 시작하셨다. 하느님이 보시니 그것이 좋았다. 26  이어서 하느님이 말씀하셨다. “우리가+ 우리의 형상대로,+ 우리의 모양을 따라+ 사람을 만들자. 그들이 바다의 물고기와 하늘의 날짐승과 가축과 온 땅과 그 땅에서 움직이는 모든 길짐승을 복종시키게 하자.”+ 27  그리고 하느님이 자신의 형상대로 사람을 창조하기 시작하셨으니, 곧 하느님의 형상대로 사람을 창조하셨다.+ 그분은 그들을 남성과 여성으로 창조하셨다.+ 28  더욱이, 하느님이 그들을 축복하시고,+ 하느님이 그들에게 말씀하셨다. “생육하고+ 번성하여 땅을 가득 채우고 땅을 정복하여라.+ 바다의 물고기와 하늘의 날짐승과 땅에서 움직이는 모든 생물을 복종시켜라.”+ 29  이어서 하느님이 말씀하셨다. “자, 내가 너희에게 온 지면에 있는 씨 맺는 모든 초목과 씨 맺는 나무 열매가 있는 모든 나무를 준다.+ 이것이 너희에게 양식이 될 것이다.+ 30  그리고 땅의 모든 들짐승에게, 하늘의 모든 날짐승에게, 영혼으로서 생명이 있어 땅에서 움직이는 모든 것에게 [내가] 모든 푸른 초목을 먹이로 [준다].”+ 그러자 그대로 되었다. 31  그 후에 하느님이 만드신 모든 것을 보시니, 보라! 그것이 아주 좋았다.+ 저녁이 되고 아침이 되니, 여섯째 날이었다.

각주